최종 편집일 : 2020.07.13 (월)

  • 흐림21.8℃
  • 흐림백령도20.2℃
  • 흐림북강릉17.5℃
  • 흐림서울21.6℃
  • 비인천21.5℃
  • 비울릉도17.9℃
  • 비수원20.3℃
  • 비청주19.7℃
  • 비대전18.8℃
  • 비안동17.5℃
  • 비포항19.5℃
  • 비대구18.4℃
  • 비전주19.8℃
  • 비울산18.4℃
  • 비창원18.7℃
  • 비광주20.5℃
  • 비부산18.9℃
  • 비목포21.1℃
  • 비여수19.8℃
  • 비흑산도20.0℃
  • 비홍성(예)19.4℃
  • 비제주24.7℃
  • 비서귀포24.1℃
의성군, 생산농가 판로확대 주력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

의성군, 생산농가 판로확대 주력

농산물공판장 개장…과실 출하 대장정 돌입

의성군제공 농산물 공판장 사진1.jpg

의성군은 25일 의성읍 원당리에 소재한 의성군 농산물공판장에서 출하농민, 공판장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판장을 개장하고 올해 첫 경매를 실시해 자두, 복숭아, 사과로 이어지는 과실 출하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2010년 완공된 농산물공판장은 총사업비 33억원이 투입돼 부지면적 15,687㎡, 건축 연면적 3,980㎡의 규모로서 전자적 경매방식으로 운영 중이며 포장이 힘든 농가를 위해 선별·포장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민선 6‧7기에 걸쳐 출하농가와 중도매인의 효용 증진을 위해 선별·포장시설 확충, 전자경매시스템 보완, 대형선풍기 설치 등을 통해 경매환경을 크게 개선했다.
건립 이래 줄곧 군 대표 농산물공판장으로서 연평균 2,800톤(59억원)의 농산물을 취급해 관내 대표적 농산물 출하처로서 역할을 수행중이며, 올해 4월 공모를 통해 과실 전문 유통법인인 아람농산㈜를 위탁운영자로 교체해 우량 중도매인 추가확보 및 출하농가 저변확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올해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농산물 유통시장의 불확실성(비대면 문화)이 증대됨에 따라 철저한 대비를 위해 개장 전 시설 소독을 완료하고, 향후 주 1회 소독‧살균을 실시하고 출입자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지역농산물 유통 확대 및 생산농가 수취가격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성호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