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편집일 : 2020.11.28 (토)

  • 구름많음속초1.7℃
  • 구름많음-1.8℃
  • 흐림철원-2.0℃
  • 흐림동두천-1.9℃
  • 구름많음파주-2.8℃
  • 흐림대관령-4.5℃
  • 흐림백령도2.1℃
  • 흐림북강릉0.5℃
  • 흐림강릉3.2℃
  • 흐림동해2.8℃
  • 구름많음서울-0.7℃
  • 구름많음인천-0.4℃
  • 흐림원주0.4℃
  • 구름많음울릉도3.0℃
  • 구름많음수원0.7℃
  • 구름많음영월0.5℃
  • 구름많음충주-0.3℃
  • 흐림서산2.0℃
  • 구름많음울진3.0℃
  • 흐림청주1.7℃
  • 흐림대전2.5℃
  • 흐림추풍령0.5℃
  • 흐림안동1.1℃
  • 흐림상주1.3℃
  • 흐림포항4.7℃
  • 흐림군산3.6℃
  • 흐림대구3.7℃
  • 흐림전주2.9℃
  • 구름많음울산3.8℃
  • 구름많음창원4.4℃
  • 흐림광주4.1℃
  • 구름많음부산4.9℃
  • 구름많음통영5.7℃
  • 흐림목포5.3℃
  • 구름조금여수4.1℃
  • 흐림흑산도6.8℃
  • 흐림완도5.4℃
  • 흐림고창3.3℃
  • 흐림순천2.6℃
  • 흐림홍성(예)2.7℃
  • 흐림제주8.1℃
  • 흐림고산8.4℃
  • 흐림성산6.9℃
  • 흐림서귀포7.8℃
  • 흐림진주4.8℃
  • 구름많음강화-1.5℃
  • 구름조금양평0.1℃
  • 구름조금이천-0.7℃
  • 흐림인제-1.2℃
  • 구름많음홍천-0.8℃
  • 구름많음태백-2.7℃
  • 흐림정선군-1.5℃
  • 흐림제천-1.3℃
  • 흐림보은0.8℃
  • 흐림천안1.5℃
  • 흐림보령3.2℃
  • 흐림부여3.1℃
  • 흐림금산1.8℃
  • 흐림2.0℃
  • 흐림부안3.9℃
  • 흐림임실1.8℃
  • 흐림정읍2.9℃
  • 흐림남원2.4℃
  • 흐림장수0.2℃
  • 흐림고창군3.2℃
  • 흐림영광군4.6℃
  • 구름많음김해시3.9℃
  • 흐림순창군3.1℃
  • 구름많음북창원5.4℃
  • 구름많음양산시4.8℃
  • 흐림보성군4.9℃
  • 흐림강진군4.6℃
  • 흐림장흥4.2℃
  • 흐림해남4.4℃
  • 흐림고흥3.8℃
  • 흐림의령군5.1℃
  • 흐림함양군2.8℃
  • 흐림광양시3.6℃
  • 흐림진도군6.2℃
  • 흐림봉화-0.6℃
  • 흐림영주0.4℃
  • 흐림문경0.5℃
  • 흐림청송군0.8℃
  • 흐림영덕3.6℃
  • 흐림의성0.7℃
  • 흐림구미3.0℃
  • 흐림영천3.4℃
  • 구름많음경주시3.8℃
  • 흐림거창2.8℃
  • 흐림합천5.2℃
  • 구름많음밀양4.9℃
  • 흐림산청2.8℃
  • 구름조금거제6.2℃
  • 흐림남해4.4℃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

대구경북의 입장 밝혀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


대구경북의 입장 밝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권영진 대구시장은 17일 김해신공항 검증결과 발표에 대해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고 대구경북의 입장을 밝혔다.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은 2005년 노무현 정부시절부터 오랜 갈등과 논란 끝에 세계적 공항 전문기관(ADPi)의 용역을 거쳐 영남권 5개 시・도의 합의를 통해 결정된 중요한 국가 정책 사업이다.

  지난해 12월, 부・울・경의 억지 요구로 김해신공항 검증을 시작하면서 총리실에서는 ‘정치적 판단을 일체 배제하고 오로지 기술적 부분만 검증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리고, 검증과정 중에도 주무부처인 국토교통부에서는 안전성 등에 문제가 없어 당초계획대로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수차례 공언하여 왔음에도 불구하고, 일부지역과 정치권을 중심으로 사업 백지화는 물론, 향후 입지까지 공공연히 거론하고 있으며, 심지어 입지 적정성검토 용역비까지 예산에 반영하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만약, 이번 검증 결과에서 제기된 것처럼 기술적인 부분 등에 문제가 있다면 이를 보완해 추진하는 것이 당연함에도 불구하고, 국가 균형 발전과 국민과의 약속은 뒷전이며, 오로지 선거를 의식한 정치적 목적으로 이용하려 한다면 영남권을 또다시 갈등과 분열로 몰아가는 행위이며, 국민들은 절대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정치적 상황에 따라서 언제든지 국가정책을 뒤집을 수 있다는 나쁜 선례를 남기고, 국민과의 약속을 송두리째 깔아 뭉개는 정부를 국민들이 신뢰할 수 있을 것인지 되묻지 않을 수 없다는 것.

  510만 대구・경북민은 1,300만 영남권 시・도민의 염원이자, 미래가 달린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을 당초 계획대로 추진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그리고, 앞으로 진행되는 모든 절차에 대해서는 영남권 5개 시・도의 합의가 반드시 전제되어야함을 분명히 밝힌다고 덧붙였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